전체검색 결과

본문 바로가기
사이트 내 전체검색

전체검색 결과

상세검색

김정규 전체검색 결과

  • 게시판 1개
  • 게시물 11개
  • 1/2 페이지 열람 중

방명록 게시판 내 결과

더보기
  • 교수님 ! 며칠 전 너무나 푸짐한 식사 감사했습니다. 언제나 좋은 지혜와 말씀 전해주시는데 가끔은 일용할 양식까지 덤으로 주셔서 늘 행복해 하는 제자입니다. 교수님 같은 분을 스승으로 모시게 되어 감사한 마음입니다. 아마 저와 다른 분들의 이런 마음들이 펭귄까지 전해져서 세계적인 걸작이 출판되기를 진심으로 기도하겠습니다. 그럼 이번 주 피선생님 세미나에서 뵙겠습니다. 김 정 규 올림.

  • 교수님 안녕하신지요? 한 번 찾아 뵙지 뵙지 하면서도 세상이 너무 정신없이 돌아가 거기에 따라가기 바쁘네요. 물론 교수님도 만만치 않으시죠. 그런데 교수님을 TV에 뵙게 되다니요. 뜻밖이라 너무나 반가웠습니다. 그것도 고상한 ebs e라는 영어 전문채널에서 영문학 강의를 하실 줄 이야. 옛 추억 생각하면서 잘 보았습니다. 내일(2011.10.19)도 한 편 더 있다는 예고 방송이 나오더라구요. 정말 그 열정 대단하시구요. 내일도 큰 기대하고 보겠습니다.^^ 김 정 규

  • 교수님 어제 집 컴퓨터에 스팸코드가 보이지 않아 오늘 학교에 와서 적습니다. 하루 늦었네요. 그래도 이렇게 홈피가 건재해 교수님과 소통이 가능하네요. 퇴직하셨지만 변함없는 교수님의 학문에 대한 열정과 지혜전해주셔서 제자의 한 사람으로 항상 감사한 마음입니다. 교수님의 그동안 쌓으신 덕과 지혜로 사모님을 비롯 교수님의 분신이신 자제분들 사회에서 잘 나가시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. 이제 교수님의 또 다른 분신인 다시 한 번 강가에서다를 시작으로 최근 작품인 집으로 돌아와서 까지 이 분신들만 사회에서 잘 나가면 교수님은 삶의 진정한 종결자…

  • 학기 시작한 이래로 바쁘다는 핑계로 자주 연락 못 드리네요. 이번 학기 뜻깊게 보내시리라 생각됩니다. 교수님글에서도 등장했던 위대한 여름이 지나 이제 명절전쟁이 시작되었네요. 교수님이야 지휘관의 위치에 계시니까 별 문제 없지만요 이 사병은 이 전쟁에서 아프거나 상처받지 않고 살아서 돌아오도록 노력하겠습니다. 사모님을 비롯 온 가족 따뜻하고 복된 명절 되시길..... 제자 김 정 규 올림

  • 교수님 새해는 즐겁게 가족분들과 잘 맞이하셨는지요. 이제 명예교수 되신지도 좀 되지 않았나요. 그러면 좀 쉬셔도 될텐데요 어찌 더 바빠야할 저 보다 더 바쁘신지 강의는 현직교수님보다 여전히 더 열정으로 하시질 않나 이번에는 사대부고 회장님이 되셨다면서요 그리고 수필집 세번째로 끝나신다고 선언하시고는 네번째 수필집이 바로 인쇄를 기다린다면서요. 교수님은 좋으시겠지만 주위에 있는 사람들은 좀 힘들어요. 도저히 따라가기가 힘겨워서요. 이상 미천한 제자의 푸념이었고요. 늘 이런 모범적인 모습과 교수님 특유의 유쾌함 그리고 배려까지 잊지 않…

  • 교수님 홈페이지는 가끔 출석하지만 글은 간만에 올리네요. 오늘 교수님하고 통화했는데 다행히 감기기운이 많이 가신것 같아 기뻤습니다. 연말이라 너무 무리하셨는지... 2008년에도 교수님의 많은 가르침으로인해 무사히 기쁜 한 해를 보낸것 같습니다. 늘 감사한 마음 표현하기가 이제는 쑥스럽네요. 저는 사모님을 비롯한 교수님가족 모든 분들이 늘 건강히 지내시는것 보는게 큰 기쁨입니다. 그리고 교수님의 소중한 글도 더 오랜동안 많은 이들에게 위안과 기쁨을 주는 것도요.... 오늘 학생에게 받은 메일이 있어 한편 이 자리에 올리겠습니다. 화…

  • 홈피에 출석도장찍는 사람입니다. 한동안 출석을 못해 불안해 하며 가슴을 졸였습니다. 그런데 다시 제 모습을 찾아 너무나 반갑네요. 그동안 홈피가 한 번도 휴가가 없어 너무 힘들었는지 아니면 다른 이유로 잠깐 외유를 했는지 궁금하네요. 보다 많은 분들이 앞으로도 꾸준히 관심과 사랑으로 홈피에 보다 더 관심을 가지면 아마 이런 불상사는 다시는 일어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. 다시 만나서 너무나 반갑네요....

  • 드디어 고대하던 교수님의 또 다른 역작인 \"문학 사냥꾼들\"이 출판된것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. 방금 세상구경한 책이라 아직 메인화면에서 접하기에는 조금 더 시간이 필요한것 같네요. 미천한 제자인 저로써는 교수님의 학문에 대한 열정에 다시 한번 고개가 숙여집니다. 이번 문학 사냥꾼들이 문학에 갈증을 느끼는 많은 사람들을 사냥해서 그 분들에게 큰 기쁨을 주었으면 합니다. 아마도 이번에는 베스트셀러목록에 끼지않을까하는 예감이...... 다시 한번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. 제자 김정규 올림

  • 요근래에 교수님이 많이 바쁘셔서 잘 뵙지 못해 올 한해 감사한 마음과 새해 인사 여기에 드립니다. 사실 옆에서 가끔 교수님 뵙는 사람으로 정년퇴직하시면 어떻게 지내실까 걱정이 들기도 했거든요. 그런데 그건 크나큰 기우였던것같습니다. 그 어느해 보다도 바쁘게 지내신것 같구요. 오히려 삶을 더 여유롭게 학문과 함께 즐기시는 모습을 보여주셨습니다. 저도 늘 그런것 처럼 그런 모습에서 많은 깨달음을 얻었 던것 같습니다. 새해에는 교수님의 분신이자 자식같은 또 한권의 책이 연초에 나오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. 이번 책 꼭 성공하셔서 여…

  • 홈페이지 오픈을 축하드립니다. 이제는 학교에 오시지 않는 날에도 뵐수 있어서 좋구요. 사이버공간에 구수한 브라질 커피 한 잔 올립니다

회원로그인

회원가입

Copyright © '2021 LEEWELL.COM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IN-BEST